메뉴 건너뛰기

요즈음은 교회 안의 구역이나 소그룹이나 셀의 이름을 목장이라는 말로 쓰는 교회가 참으로 많습니다. 그러나 명칭이 같다고 내용과 정신까지 같은 것은 아닙니다. 따라서, 우리는 우리가 사용하는 목장이 어떤 면에서 다른지에 대해서 분명히 알 필요가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세 축, 네 기둥에 기초하여 신약교회를 회복해 가는 목장 중심의 교회입니다. 여기서 네 기둥은 컴퓨터에서 말하는 일종의 소프트웨어로서 신약교회에 있어야 하는 네 가지 정신을 얘기하고 세 축은 소프트웨어가 돌아가도록 하는 하드웨어로서 신약교회의 정신이 발휘되도록 하는 시스템으로 목장모임, 삶공부, 그리고 연합예배가 이에 해당합니다.

 

따라서 교회도 그렇고 개인도 그렇고, 목장모임과 삶공부, 그리고 연합예배가 균형을 맞추고 있을 때 신약교회에서 있었던 그런 변화의 역사들을 경험할 수 있게 됩니다. 우리는 흔히 인간은 지..의 세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어서 이 세 부분이 골고루 터치될 때 변화가 일어난다고 하는데, 세 축이 그것을 만족시켜줍니다. 목장에서 삶을 나누고 사랑을 주고받을 때 의 부분이 채워집니다. 하지만 그것만으로 되는 것은 아니고 지적인 부분이 공급되어야 하는데 그것이 삶공부를 통해서 이루어집니다. 그리고 이렇게 의 부분이 채워졌을 때 의지적인 부분이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연합예배가 그런 즉 헌신의 마음을 돕습니다.

 

우리교회는 이렇게 세 부분의 균형을 통해서 성도의 변화와 믿음의 성장을 돕기 때문에 우리의 삶도 목장모임과 삶공부, 그리고 연합예배가 균형을 맞추고 있어야 합니다. 예를 들면 목장모임을 참석하면서 가지게 되는 의문을 삶공부를 통해서 해결해 나가야 합니다. 아직 믿음이 없을 때, 이제 어느 정도 믿음을 가졌을 때, 또 어느 정도 믿음이 성숙했을 때 단계에 맞는 삶공부가 어떻게 살아야 할지를 같이 생각하고 배우게 해 줍니다. 생명의 삶을 포함한 모든 삶공부는 그렇게 단계별로 의문을 해소시켜주고 신앙에 도움을 주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또 삶공부에서 배운 것들을 실천하는 장소가 목장모임입니다. 삶공부에서 배운 부분을 실천하면서 믿음의 크기에 맞게 사랑하고 섬기고 훈련해 나가는 것입니다. 그렇게 살아있는 성도의 삶을 살다가 연합예배를 통해서 일주일에 하루 하나님 앞에 나와서 하나님을 만나고 그 분의 임재를 맛보고 자신의 일주일의 삶을 정리하고 다시 세상으로 돌아가는 이런 세 박자의 균형이 유지될 때 우리는 계속해서 변화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것을 모르고 자신이 생각하는 담임목사의 심방이나 은혜로운 유명강사의 집회, 철야기도회를 기대하면서 우리교회를 다니게 되면 갈수록 힘들게 되고 불평이 생기는 것입니다. ^^;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교회를 자신의 스타일로 바꾸려고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오늘부터 모든 삶공부들의 등록이 일제히 시작합니다. 바라기는 누구도 예외 없이 자신에게 맞는 삶공부를 하나씩은 수강했으면 좋겠습니다. 모든 공부를 다 들은 분들은 이미 들었던 것을 또 들어 보는 것도 괜찮습니다. 사실 한 수업을 들으면서 보통 30-60% 정도 소화하기 때문에 예전에 들었던 수업이라 해도 그 안에 새로운 은혜가 있을 것입니다. 반복의 힘을 결코 무시해서는 안됩니다. 우리 다운가족은 평생 배우며 변화하길 소망합니다.

 

사랑하는 다운 가족 여러분!

예년에 없던 겨울학기 삶공부로 인해서 봄학기 개강은 4월부터 시작합니다. 3월은 신청기간입니다. 목자부터 시작해서 목장의 모든 식구들이 각기 하나씩 삶공부를 택하고 배운 것을 삶 속에서 실천하고 그 얘기를 목장에 나와서 나눈다면 올해 남은 기간의 삶은 훨씬 더 풍성하리라고 생각합니다. 이 권면을 귀담아 들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목장에서 다 같이 신청하는 시간을 가져보시기 바랍니다.

 

추신: 이사나 기타 이유로, 타 교회에서 오셔서 1년 유예기간을 가지면서 가을-겨울 시즌을 예배만 드리시고 계신 분들도 이번 봄 학기에는 "생명의 삶공부"를 수강해 주시고, 삶공부 후 이 교회의 정신에 동의하고 등록교인이 되실지를 결정하셔야 합니다. ^^; 

세축.jpg  

제목 날짜
제 270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등록 안내문 2022.09.16
목회칼럼은 누구나 읽을 수 있습니다. 단 댓글은 실명(로그인)으로만 쓸수 있습니다. 2020.06.19
사랑하는 다운 가족들에게   2015.04.18
자연스러운 영성, 생활화된 헌신   2015.04.11
제주도에서의 감사와 당부   2015.03.28
쿼바디스 & 신천지에 빠진 사람들 (1)   2015.03.20
2015년 사역백서를 발간하면서   2015.03.13
부활절 만찬 VIP와 세겹줄 기도짝 정하기!   2015.03.05
봄학기 삶공부 시즌이 돌아왔습니다!   2015.02.28
37일 남았습니다.   2015.02.21
‘잘하는’ 성도에서 ‘잘난 체’ 하지 않는 제자로!   2015.02.13
25주년에 드리는 기도   2015.02.07
떠남으로써 배운 것들입니다.   2015.01.31
2월1일 주일부터 예배시간이 변경됩니다.   2015.01.23
시드니 목자컨퍼런스와 이랜드유통 직원겨울수련회를 위한 기도요청   2015.01.16
제직회(11일)와 공동의회(18일) 그리고 원로장로추대투표   2015.01.09
용서, 회개, 화해로 시작합니다.   2015.01.03
목회서신 6 내 평생의 일년을 다음세대를 위하여   2014.12.27
2015년 세대통합 사역 이렇게 달라집니다.   2014.12.26
응답하라 1993, 3. 24. 오전 10시!   2014.12.20
약속을 지킬 수 있도록 이제 행동을 부탁드립니다.   2014.12.13
전교인 100일 릴레이 금식기도   2014.12.05